[SNS Tips] 감성이 폭발하는 당신을 위한, 익명 감성 SNS!

안녕하세요! GM정사입니다!

요즘 GM정사는 홈페이지 새 단장 때문에 너무 바쁩니다! 이해 부탁…

그렇지만 6월을 맞아 드디어 글을 올리네요!

오늘의 글은 요즘 화제가 되고 있는 ‘익명 감성 SNS’에 대해 이야기해보고자 합니다.

힐링의 시대가 오면서 사이버상에서도 힐링을 하려는 욕구가 많은데요.

바로 이것을 잘 반영한 감성 SNS 3가지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그 SNS는 바로 어라운드, 두리번, 모씨입니다.

그렇다면 힘차게 시작해 볼까요?

1. 어라운드

어라운드_어플2_copy

어라운드는 익명 기반 SNS 서비스로, 사용자의 이름 없이 오로지 위치만 검색되는

위치 기반 SNS입니다. 어라운드는 글의 목적 자체를 ‘마음 속 진짜 이야기’ 라고 하며

사람들의 감성을 유도하는데요, 실제 올라온 글을 한 번 보실까요?

unnamed

실제로 한 유저가 올린 글입니다. 익명이 보장되기 때문에 감성적인 글을 올릴 수 있고

같은 Need를 가진 사람들의 공감과 반응을 얻는 것이 이 SNS의 목적인 것이죠.

어라운드에는 닉네임 자체가 존재하지 않습니다. 익명의 누군가가

나의 글을 보고 댓글을 남기는 것이죠. 또한 옆으로 넘김식으로 구성되어 있어

감성이 필요할 때 보고 가면 참 좋습니다.

2. 두리번

14286521014666367

두리번 역시 ‘어라운드’와 마찬가지로 위치 기반형 서비스이지만,

두리번이 어라운드와 다른 점은 감성적인 글이 주인 어라운드와 달리

두리번은 지역 속 사람들과 공감하고 교류할 수 있습니다.

위치기반 서비스로 인해 주변 지역에 거주하는 유저들의 글이 뉴스피드에 먼저

올라가기 때문이죠!

Untitled-5

두리번에 올라가는 글은 대부분 ‘감성’ 보다는 일상 공유에 초점을 두고 있습니다.

두리번과 어라운드, 같이 사용하면 감성적인 생각도 잡고 일상도 잡고! 정말 일석 이조겠죠?

물론 두리번에도 고민 글이 많이 올라오지만, 감성적인 글을 전제로는 두지 않아요!

3. 모씨

unnamed

모씨는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SNS인데요.

모씨 또한 익명 SNS입니다.

모씨가 앞의 두 가지 SNS와 비슷한 요소는 참 많습니다.

그런데 모씨에서 돋보이는 점이 하나 있습니다!

Screenshot_2015-04-10-10-45-21

모씨에는 ‘해시태그’ 기능이 있는데, 이 해시태그가

이야기를 짧게 이어가는 역할을 한다는 것입니다,

해시태그 도입과 더불어 예쁜 사진으로 인해,

모씨 자체의 정체성이 확산되고 있다는 것 또한

모씨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3가지 익명 SNS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이처럼, 익명 SNS는 자신의 감성을 드러내기 위해

이름을 빌리지 않고 마음껏 사용한다는 점에서

많은 사람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럼 이만 들어가겠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SNS Tips – 1]인터넷 기사, 내 페이스북에 마음대로 올려도 되나요?

안녕하세요. GM정사입니다. 한 주간 잘 지내셨나요?

벌써 4월이네요. 개강한 지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벚꽃이 만개하는 4월!

여러분도 꽃이 만개하는 봄을 맞이하느라 여념이 없으실 텐데요.

여러분들의 앞날도 예쁜 봄날처럼 펼쳐지길 바래 봅니다.

오늘 제가 올릴 글은 SNS를 이용하면서 느끼는 고민 중 하나인

‘저작권’에 관한 문제를 논하고자 합니다.

 흔히 말하는 ‘복붙’, ‘퍼오기’의 기준이 SNS에서는 모호하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SNS 상에서의 저작권은 어디까지일까요? 지금부터,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copyright-all-rights-reserved

저작권이란?

저작권이란 창작물을 만든 사람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주어지는 배타적인 권리를 뜻합니다.

만약 작가 A 씨가 소설을 썼다면, 그는 소설의 원고를 출판하고 배포할 복제권, 배포권을 갖습니다.

또한 그 소설을 영화나 번역물 등 다른 형태로 만들 수 있는 2차 저작물 작성권도 얻게 됩니다.

즉, 창작물을 포함해 창작물을 응용한 예술 작품까지 저작권의 대상으로 여겨지는 것입니다.

저작권은 창작자의 권리를 일정기간 보호해줌으로써 창작자가 창작 활동에서 경제적 이익을 얻고,

이를 동력으로 다시 창작 활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하는 장치입니다.

b0046996_4be16cf8bab95

기사도 창작물이다.

그렇다면, 기사는 ‘창작물’의 범주에 속할까요? 맞습니다.

기사는 창작물의 범주에 속하고, 저작권의 보호 또한 받습니다.

 언론사가 만든 뉴스 기사와 보도 사진도 일반 저작물과 마찬가지로 창작 노력이 깃든 저작물로 봅니다.

당연히 저작권이 있기 때문에 저작권자의 사전 허가를 받고 이용해야 합니다.

다만, 기사 가운데 단순히 사실만 보도한 기사는 저작권법 보호 대상이 아닙니다.

부고, 인사, 6하 원칙에 따라 작성된 사건사고 단신 기사는

‘사실의 전달에 불과한 시사 보도’이기 때문에 저작권법 보호 대상이 아닙니다.

퍼오거나 언제든지 써도 무방하다는 것이죠.

5651_14974_1044

페이스북에 기자의 해석이 들어간 기사 전문을 퍼나르면 저작권 위반

단순히 사실만 전달하는 게 아니라 기자의 의견이나 해석이 들어간 기사는 저작권 보호 대상입니다.

통신사가 속보로 쏘는 스트레이트 기사가 아니라면

우리가 읽는 기사 대다수는 저작권법에 보호를 받는다는 얘기입니다.

그래서 페이스북에 기사 전문을 ‘복붙’하면 대부분 저작권법 위반입니다.

물론 페이스북에서 공개 범위를 ‘나만 보기’로 설정해두고 기사를 스크랩한다면

대중에게 공개되지 않으니 저작권법 위반이 아닙니다.

‘친구만 보기’로 공유 범위를 설정해뒀다고 해도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친구가 두세명이 아니라 수십 수백명이라면 역시 저작권 위반으로 걸릴 가능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기사를 가져다 쓰려면?

걱정 없이 기사를 가져다 쓰려면 저작권자에게 허락을 받고 쓰시면 됩니다.

그런데, 기사 저작권은 기사를 쓴 기자가 아니라 언론사가 가집니다.

그래서 기자가 아닌 기사를 쓴 언론사에 연락해서 허락을 받고 사용하는 쪽이 가장 안전합니다.

다만, 기사 원문과 기사를 인용한 글이 양과 질에서 분명히 구분되고,

사회 통념에 비춰 무리 없는 용도에 쓰고, 출처를 밝히면

저작권법에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news_copyrights_04

<이 정도야 뭐..괜찮습니다,.>

기사를 두세줄 정도만 인용하고 원문 링크를 거는 정도는 보통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왜냐 하면 저작권의 위반 예외 규정에 명시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그러니까 기사 전문을 복붙하시기보단 앞줄만 살짝 요약해 주는 센스, 어떨까요?^^

잘 아셨나요? 다음부터는 알고 쓰는 멋진 정보사회학과 학우 분들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그럼,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GM정사였습니다.!

[출처 : http://www.bloter.net/archives/220599]

페이스북에 중독된 하루…

오전 6시.

미쳐 눈을 다 뜨기도 전에 안경도 안쓰고 스마트폰을 잡는다.
페이스북 뉴스피드에 새 글이 떴는지 확인해본다.

오전 8시.
학교에 가기 위해 집을 나선다.
손에서 휴대폰을 떼어 놓을 수가 없다.
걸어가면서도 폰으로 페이스북을 확인한다.
이럴수가

넘어졌다!!!!!

오전 11시.

수업시간이다.

책보다 휴대폰 화면을 본다.

페이스북 친구 담벼락에 글을 남긴다.

수업따위 듣지 않는다.

오후 1시.

점심시간이다.

친구와 떡볶이를 먹으러 왔다.

하지만 페이스북만 쳐다보고 있다.

다른사람의 이야기 소리는 들리지 않는다.

오후 2시.

밥을 먹고 카페에 왔다.

오랜만에 만난 사이이지만 서로 페이스북만 할 뿐이다.

커피를 마시며 페이스북을 한다.

어머나!!!

빨대가 잘못들어갔다…..

페이스북 때문이다.

오후 8시.

이제 과제를 해야한다.

하지만 또 페이스북의 유혹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빠져 나올수 없다.. 페이스북….

ㅋㅋㅋㅋㅋㅋ

새벽 1시.

이제 잘시간이다.

하지만 자기 전까지 페이스북을 확인한다….

하…..

끊을수없다 페이스북….ㅠㅠ

페이스북 중독!!! 이미 당신도 빠질수 없는 유혹에 빠져버렸을 수도 있습니다.

수능도 끝났는데 페이스북 시작해볼까?

고3 수험생 여러분!! 대학수학능력시험, 수능은 잘 치셨나요?!

결과가 어찌 됐든 모든 수험생 여러분 수고하셨습니다^O^*

이제 대학생이 될 준비를 하셔야 겠네요!!!

요즘 대학교에서는 페이스북이 유행하고 있는데요~!

알고 계신가요?  예비 대학생으로 고3 학생 여러분들도

한 번 시작해 보시는 건 어떠세요?*_*

그래서 저희가 예비 대학생 분들을 위해 여러분들이 대학교에 가면 페이스북을

어떻게 사용하게 될 지를 알려드리겠습니다!!!! 짜잔~

특히, 페이스북은 개방적인 특성때문에 페북 친구들의 일거수 일투족을 다~ 알 수 있습니다!

잘 보셨나요~?!>_<

얼른 페이스북을 시작하고 싶으시죠????!!!

어서 가입하러 고고씽!!!! *_*

페이스북에 대해 더 궁금하다면 아래글을 참고하세요~~~

 <다른 페이스북 관련 포스팅 보기>

페이스북 탄생 실화를 알고 싶다면☞영화 ‘소셜네트워크’를 통해 본 social network

페이스북에서 친구신청 방법이 알고 싶다면☞페북공주의 친구신청 5가지 방법

페이스북 이벤트의 다양한 활용법이 알고 싶다면☞슈렉아저씨가 알려주는 페이스북 이벤트 활용법

페이스북하면서 성적올리는법이 알고싶다면☞페이스북하면 성적이 떨어진다vs성적이 떨어지지 않는다.

페이스북 친구관리법이 알고싶다면☞페북공주의 친구관리 3종세트 

페이스북  ‘좋아요’의 의미를 알고싶다면☞충격!좋아요 누르지않아 부인폭행-‘좋아요’의 진정한의미는? 
페이스북 꼴불견 친구에 대해 궁금하다면☞이런 친구 정말 싫어 “페이스북 꼴불견 친구 베스트5”

서울시장선거에서 sns의 활용



                       그렇다면 알라딘은 트위터를 어떻게 사용했을까요?

이렇게 두 후보자는 자신들만의 특색을 살려 트위터를

선거 활동에 활용했는데요?

저희가 후보자는 아니지만 트윗터 속에서 (자신의 영향력을 키우려면)

두 후보자가 트윗터를 활용하는 방식을 참고 해도 좋겠죠?

영화 ‘소셜네트워크’를 통해 본 Social network

전 세계적인 흥행 돌풍을 일으킨 <소셜 네트워크>!!!는

하버드의 천재가 창조한 소셜네트워킹 혁명 입니다.

영화는 마크 주커버그가 아이디어를 얻게 되는 계기부터 페이스북의 완성

그리고 현실의 마크까지 모두 보여줍니다.

마크 주커버그는 여자친구와 헤어진 후 복수심에 불타올라

자신의 여자친구에 관한 저질스러운 글을 자신의 블로그에 올립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그는 하버드 네트워크를 해킹해 가장 아름다운 얼굴을 찾는

사이트를만들어 하버드 네트워크를 다운되게 하는 일을 합니다.

일약 스타덤에 오른 주커버그는 하버드 내의 비밀클럽 회원에게

페이스북에 관한 아이디어를 제시받게 됩니다.

독단적으로 페이스북을 만들게 되고  6년후 전 세계 5억명의 친구를 확보하게 됩니다.

이처럼 영화는 페이스북 창립 과정을 단편적으로 보여줍니다.

여럿 친구들이 이 영화를 보고 서로 대화를 나눠보았는데요!

한번 볼까요??

페북공주의 친구신청 5가지 방법

페북공주의 남편이 출장을 가요.

집에 혼자 남은 페북공주 몸이 근질거려요.

앗, 페이스북으로 친구들을 찾으려나 봐요.

제일 먼저 성형하고 결혼에 골인한 신데렐라를 찾아요.

검색창에서 이름을 치면되요. 아주 간단한 방법이에요.

다음은 석유부자와 결혼해서 아랍에 살고 있는 쟈스민 공주를 찾아요.

친구찾기에서는 출신지, 거주지, 학교, 직장에 따라 친구들을 찾을 수 있어요.

이제는 페이스북을 하지 않는 친구를 초대해 볼거에요.

심해에 있어서 세상물정 모르는 인어공주에게 친구 초대를 해요.

친구초대 방법은 간단해요.

먼저 자신의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요.

2단계를 건너뛰고,

3단계 친구초대에서 친구를 선택하고 초대 보내기를 눌러요.

친구에게 초대장을 보내요.

다음으로 알 수도 있는 사람에서 미녀를 친구로 신청해요.

친구추천도 받아요.

 불면증에 시달린다는 고민을 듣고 미녀가 친구추천을 해줬어요.

그렇다면 잠깐, 친구추천은 어떻게 하는걸까요???

공주들을 모두 찾은 우리의 페북공주!!!!!!

채팅창으로 번개모임을 잡네요:D

페이스북하면 성적이 떨어진다 vs 성적이 떨어지지 않는다!

그렇다면 과연 철수와 영희는 페이스북을 어떻게 사용했길래 시험 결과가 다를까요?

결과는…..

여러분들은 페이스북을 어떻게 사용하고 계신가요?

철수처럼? 영희처럼?

활용법에 따라 당신의 성적이 결정됩니다.

두둥

관련 참고 기사☞ “페이스북이 성적 떨어뜨린다”…그 진실은?